[ 음식 ] 스팸에 대한 역사

스팸 회사, 호멀식품(Hormel Foods)은 미국회사로 1891년 미네소타 주 오스틴에 조지 호멀(George A. Hormel)에 의해 설립되었다.

이 회사는 다섯 개 정도 되는 주에 물류센터를 두고 영국에 고기를 수출하는 작은 정육 업체였다.

스팸을 만든 사람은 설립자의 아들, 제이 호멀이다. 제이 호멀은 1918년 제1차 세계 대전 당시 프랑스에 위치했던 미 육군 88사단 351보병연대의 병참장교로 근무하고 있었다. 어느 날 고기를 운송하는데 상관들이 왜 그렇게 오래 걸리냐고 하도 갈구는 바람에, 뼈가 붙어 있는 무겁고 부피도 큰 고기를 이렇게 비효율적으로 옮길 바에 그냥 처음부터 뼈와 고기를 분리시켜다가 살만 갖다가 주면 어떨까 생각했고, 가공육 전투식량에 대한 필요성을 강하게 느끼게 된다.


1차 대전이 끝나고 제이 호멜은 연구 끝에 1926년에 세계 최초의 통조림 햄을 개발한다.

그리고 1928년 사장이 되었다.

그런데 당시 자사 주력 상품인 넓적다리 햄을 만들고 난 후, 남는 작은 어깻살 같은 부산물과 돼지 발골과 해체 과정에서 지방이 잔뜩 붙어 상품성이 떨어지는 부위 등의 재고처리가 골칫거리였는데 어깻살은 맛은 있었지만 뼈를 분리하는 과정이 복잡하고 어려운 데다가 작은 조각이라서 별로 잘 팔리지도 않아 처치 곤란한 부위였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그걸 그냥 버리자니 아까워서, 넓적다리 햄과 남은 어깻살을 그냥 확 갈아서 조미료 좀 넣은 다음에 통조림 상품으로 만들자고 생각했던 것이다. 두 부위를 섞어 갈은 다음에 현대 식품 공학의 결정판 아질산나트륨을 첨가해서 명작을 만든 것이다. 이른바 넓적다리햄 쩌리용 상품이었던 것.

1937년 처음에는 Hormel Spiced Ham(호멀 향신료 햄) 이라는 이름을 붙인다. 그런데 뭔가 흔한 이름이라 사람들에게 별로 인기가 없었고 이름 공모를 하게 되는데 배우 '케니스 데이누'라는 사람이 SPAM이라는 짧고 깔끔한 이름을 지어줘서 우승한다.

이름을 바꾸고 나니까 인기를 얻게 돼서 스팸은 싼 가격에 비해 훌륭한 맛으로 발매된 지 4년 만에 일반 판매량 18,000 t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하며 순식간에 호멀식품 주력 상품이 된다.

이렇게 재미를 보다가 제2차 세계대전이 발발했고 미군은 식품회사들에게 휴대가 쉽고 가볍고 썩지 않는 고열량 단백질 식량을 주문했는데, 그중에서도 호멀사의 스팸은 군에서 내건 조건에 그야말로 정말 완벽하게 부합된 식품이었고 결국 호멀사의 스팸은 미군의 군용 식량으로 납품을 하게 되었고 호멀사는 전쟁 기간 중 말 그대로 초대박 수준의 매출을 기록했다. 1944년까지 생산된 스팸 중 무려 90% 이상이 군납용으로 소모되었을 정도.

얼마 후 시작된 제2차 세계 대전은 스팸이 전 세계적으로 보급되는 계기가 되었다.

스팸은 미국이 태평양 전선 위주로 1억 개 이상이나 뿌렸다. 말 그대로 진짜 스팸이다. 미국군 C레이션에는 물론이고 유럽 전선 영국을 비롯한 우방국에 지원되는 랜드리스 물자에 당당히 스팸이 들어있었기 때문이다. 특히 영국은 스팸랜드라는 자조 섞인 농담으로 불리울 정도로 스팸 융단폭격을 받았다.

영국은 식량 부족으로 전쟁 기간은 물론이고 전후까지 배급제를 실시했고, 영국 해군은 일부에서 아직 염장고기를 먹고 있던 시대였으니 스팸이 얼마나 위대하게 보였을지는 두말하면 잔소리. 그리고 태평양 지역 괌, 필리핀, 하와이에서도 스팸이 매우 인기가 높았다. 특히 이쪽은 스팸 말고는 고기라고 부를 만한 것도 없었다.

실제로 영국에 사이그노시스사에서 만든 퍼즐게임(현재 판권은 소니에 있다.) 레밍즈에서는 이러한 스팸의 추억에서 영감을 얻었는지 Spam, Spam, Egg, and Lemmings라는 이름의 스테이지도 존재한다. 설원 테마의 스테이지인데 철 위의 눈 쌓인 모양이 영락없는 스팸캔이다.

또한 전쟁 초반에 서부 곡창 지대를 빼앗긴 동부전선의 소련군에게도 스팸은 은혜의 단비였다고 한다. 소련에 지원된 렌드리스 물자의 절반은 식품이었고 그 대부분은 스팸을 비롯한 육가공품과 초콜릿, 유지(油脂)였다. 그만큼 식료품 공급에 열을 올린 덕분에 스탈린그라드 전투에서 소련군이 가장 수세로 몰렸을 때 다른 물건은 못 가도 미제 허쉬 초콜릿만큼은 융단으로 지급되었을 정도다.

아마 FedEx의 정신은 여기서부터 시작된 거 같다. 그리고 소련 육군의 게오르기 주코프는 서방 연합군 수뇌부와의 회담장에서 맛 본 콜라에 완전히 반하기도 했다. 당시 소련군은 스팸을 '루스벨트 소시지'라고 불렀고, 식사 시간에 스팸캔을 딸 때마다 '제2전선을 열고 있다'라는 농담이 생기기도 했다.

일단 공급 주체인 미국의 대통령이 루즈벨트이고, 상기했듯 스팸은 소시지의 정의에 부합하니까 소시지란 표현도 맞다. 생각해보면 안 그래도 원래 혹한의 기후를 버티기 위해 자극적이고 고열량의 음식을 주로 먹던 소련인들에게 있어 높은 염분으로 충분히 자극적이었고 강력한 지방 함량으로 충분히 고열량이었던 스팸은 그야말로 안성맞춤이었다.


하지만 그런 동시에 야전에서 연합군 장병들에게 상당한 곤욕을 선사하기도 한 식품이기도 하다.

그 이유는 그냥 날로 먹으려 하면 그야말로 소금을 왕창 뿌린 물에 젖은 골판지 느낌이었기 때문이다. 때문에 먹을 만하게 만드려면 불을 피워서 익혀야 했는데, 문제는 굽는 연기와 익는 냄새 때문에 적 보병과 포병, 항공기에게까지 위치를 알려주는 원인이 되었기 때문이다. 밀림 등에서 요리할 경우 그 냄새가 반경 1마일까지 퍼진다고 한다.

태평양 전선에선 거꾸로 미군이 스팸을 굽는 냄새가 굶주린 일본군을 현혹하기도 했고 반대로 일본군에게 당하기도 한 사연들이 있는 식품이었다.

스팸이 위낙에 많이 뿌려진 데다가 다른 다양한 먹을거리를 구하기가 수월하지 않았던지라 스팸을 하도 많이 먹게 되었고 그리하여 처음에는 햄이 나왔다면서 좋아했던 군인들이나 일반인들도 나중에는 스팸에 질려서 전후 연합군 장병이나 영국인들 사이에서는 스팸을 보기만 해도 진절머리 내는 경우가 많았다.

이러한 공로(?) 덕택에 전쟁을 대비한 비상상비식품으로 선호받기는 했지만 차차 다른 햄에 밀리게 된 것은 당연지사였고 웰빙열풍이 불면서 이미지는 더욱 나빠졌다.

원글출처 : 나무위키 https://namu.wiki/w/%EC%8A%A4%ED%8C%B8

COMMENTS

BLOGGER
이름

7군,1,가짜,1,개드립,5,개위험,1,갤러리,61,결시친,1,결혼,1,고소,1,공포,6,국짐당,1,국힘당,1,김지영,1,네이트판,5,닌자걸,1,레전드모음,9,마약,1,맛집,3,명절,1,무고죄,1,문화-역사-에피소드,11,미신,1,바퀴벌레,1,반지,1,베트남,9,베트남사업,3,비서,1,비혼,1,사랑-연애-결혼,3,새누리당,1,소매치기,1,수제맥주,1,에어컨,1,여호와의증인,1,역사,3,유머,16,육탄공세,1,의사,1,일본,1,자장면,1,잡학사전,25,정경사,13,조선족,1,종교,1,중국집,1,착짱죽짱,1,캣맘,1,콜걸,1,탕수육,1,펌,1,페미니즘,8,푸미흥,1,한식,1,해피벌룬,1,호치민,3,화장품,1,CCTV,1,COVID,6,HR,3,IPA,1,ISSUE,14,Monologue,1,VNlife,16,
ltr
item
Play Alone: [ 음식 ] 스팸에 대한 역사
[ 음식 ] 스팸에 대한 역사
https://1.bp.blogspot.com/-wdyNzLlMtvI/XrV_irjswQI/AAAAAAABa20/sJv7muj3USQWkk_Xa41HeJIdhjVvj1DtQCK4BGAsYHg/d/BLH64Dm.png
https://1.bp.blogspot.com/-wdyNzLlMtvI/XrV_irjswQI/AAAAAAABa20/sJv7muj3USQWkk_Xa41HeJIdhjVvj1DtQCK4BGAsYHg/s72-c-d/BLH64Dm.png
Play Alone
https://www.play-alone.com/2020/05/blog-post_51.html
https://www.play-alone.com/
https://www.play-alone.com/
https://www.play-alone.com/2020/05/blog-post_51.html
true
2246958585578416363
UTF-8
Loaded All Posts Not found any posts VIEW ALL Readmore Reply Cancel reply Delete By Home PAGES POSTS View All RECOMMENDED FOR YOU LABEL ARCHIVE SEARCH ALL POSTS Not found any post match with your request Back Home Sunday Monday Tuesday Wednesday Thursday Friday Saturday Sun Mon Tue Wed Thu Fri Sat January February March April May June July August September October November December Jan Feb Mar Apr May Jun Jul Aug Sep Oct Nov Dec just now 1 minute ago $$1$$ minutes ago 1 hour ago $$1$$ hours ago Yesterday $$1$$ days ago $$1$$ weeks ago more than 5 weeks ago Followers Follow THIS PREMIUM CONTENT IS LOCKED STEP 1: Share to a social network STEP 2: Click the link on your social network Copy All Code Select All Code All codes were copied to your clipboard Can not copy the codes / texts, please press [CTRL]+[C] (or CMD+C with Mac) to copy Table of Content